2021.01.16 (토)

2020년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평가 우수 시군 시상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평가 우수 시군 시상

- 최우수상(2) : 상주시, 칠곡군, 우수상(2) : 경산시, 의성군 -

경상북도는 24일 도청에서 2020년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평가 우수시군을 시상했다.
최우수 시군은 상주시와 칠곡군이, 우수 시군에는 경산시와 의성군이 선정됐다. 상주시와 칠곡군은 환경법령 위반율과 배출부과금 징수율등 평가항목 전반적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고, 경산시와 의성군은 환경관리 수범사례, 대기배출원 조사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a3.jpg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평가는 정부 합동평가 및 환경부 평가지표를 반영하여 23개 시군별로 배출업소 환경법령 위반율, 대기 및 수질 배출부과금 징수율, 소규모 방지시설 개선사업 예산 확보 및 집행율, 환경신문고 전화 응대 등으로 배출업소 환경관리 실태 전반에 걸쳐 민간 심사위원 5명이 참여하여 객관성을 확보했다. 특히 올해 코로나19 발생으로 배출업소 점검에 어려움이 있었으나, 도내 대기 및 폐수 배출업소 2,134개 사업장을 점검하여 252개 환경법령 위반사항을 적발하였으며, 배출부과금 4억 9,838만원 부과했다.
 

a4.jpg

 
 
강성조 경상북도 행정부지사는 “기업스스로 환경오염물질 배출량 감소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영세사업장은 환경 전문가 기술 지원을 해주는 등 기업과 행정기관이 상호 신뢰와 자율을 바탕으로 상생할 수 있는 환경정책을 추진하여 환경오염으로부터 안전한 생활환경을 지켜나갈 것”을 당부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